윤희숙 대통령출마 예정자는 작성자:유자격자  id:bska1327,  조회수:71,  등록일:2021-07-07




2021.7.7

윤희숙 왈,

홍준표는 숭어도 못되는 망둥어

나는 돌고래

‘가장 탈레반스러움 느껴지는 후보’는 이재명













대선 출마를 발표한 윤희숙 국민의힘 국회의원이 2021년 7월 7일 여권의 출마예정장인 이재명 경기지사를 향해 “허무맹랑함에다가 원리주의 두개가 합쳐져서 감당 못할 얘기들이 나오고 있다”고 비판했다.








문재인 정부를 ‘탈레반’에 비유해온 윤 의원은 이날 CBS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에 출연해 “탈레반스러움이 느껴지는 후보”를 짚어 달라는 질문에 “지금 가장 선두에 계신 분은 무슨 아파트를 잔뜩 정부가 쟁여놨다가 가격이 오르면 시장에 팔겠다는 말씀을 했다”면서 이재명 지사를 거론했다







윤 의원은 “무슨 정부미도 아니고 아파트를 쟁여놓아서 놀리다가 가격이 오르면 시장에 풀겠다는 얘기는 정말 허무맹랑한 얘기”라며 “허무맹랑함에다가 원리주의 두 개가 합쳐지니까 감당이 못할 얘기들이 막 나오고 있는 것”이라고 지적했다.









대선 출마를 발표한 윤희숙 국민의힘 의원이 “자신들의 도그마를 더 극단으로 몰고 가고 있다”면서 정부 비판을 이어갔다. 특히 여권의 대선 선두 주자인 이재명 경기지사를 향해서는 “허무맹랑함에다가 원리주의 두 개가 합쳐져서 감당이 못할 얘기들이 나오고 있다”고 비판했다.












윤 의원은 7월 4일 출마 선언문에서 나온 ‘탈레반’ 비유에 대해 “원리주의적으로 국민의 삶을 망치지 말라는 거였다”며 “당신들만의 도그마로 왜 국민들, 1000만 임대차 인구를 괴롭히느냐는 말이었다”고 설명했다.













윤 의원은 여권 대선 주자들의 부동산 공약을 거론하며 “부동산 실패에 대해 모든 후보들이 다 미안하다고 그랬는데, 실패를 했으면 실패한 원인을 고쳐야 하지 않느냐”면서 “실패한 원인이라는 것이 뭔가 시장의 흐름을 거슬러서 자신들의 도그마를 시장에 강제한 것인데 그 방향을 그대로 더 극단으로 몰고 나가고 있다”고 비판했다.











윤석열에 대해서는 “선의의 경쟁으로 더 근사한 걸 만들어보려는 그러한 싸움을 해야 한다”고 말했다

.

홍준표가 자신의 대선 출마를 두고 “숭어가 뛰니 망둥이도 뛰느냐”는 발언에 대해 “작정하고 하신 말씀까지는 아니라고 본다”며 “숭어만큼 뛰지도 못하는 망둥이가 그냥 같이 따라 뛴다는 뜻인 것 같은데, 그러면 내가 돌고래처럼 확 뛰면 모든 문제가 해결되는 거라는 생각이 들더라”고 말했다.








==========================================













첨부파일: